2022.12.01 (목)

  • 맑음동두천 -4.9℃
  • 구름조금백령도 -3.3℃
  • 맑음강릉 1.8℃
  • 맑음서울 -4.1℃
  • 맑음인천 -4.5℃
  • 맑음대전 -1.9℃
  • 맑음대구 -1.6℃
  • 구름많음울산 0.6℃
  • 맑음광주 0.6℃
  • 구름많음부산 1.9℃
  • 구름많음고창 -0.7℃
  • 구름많음제주 6.2℃
  • 흐림강화 -4.3℃
  • 흐림보은 -2.7℃
  • 흐림금산 -3.5℃
  • 흐림강진군 2.3℃
  • 흐림경주시 -0.5℃
  • 구름많음거제 0.7℃
기상청 제공

목포해경, 진도군 해상 좌초선박 구조 나서

인근 민간 어선에 의해 사고선박 승선원 5명 전원 구조

 

전남 진도군 갈목도 인근 해상을 항해하던 선박이 암초에 좌초돼 해경이 긴급 구조에 나섰다.

 

목포해양경찰서(서장 이종욱)는 23일 오후 5시 10분께 진도군 갈목도 남쪽 500m 해상에서 연안개량안강망 어선 A호(9.77톤, 승선원 5명)가 암초에 좌초됐다는 신고를 접수했다.

 

해경은 즉시 상황대책반을 소집하여 경비함정 3척, 파출소 연안구조정, 서해특수구조대, 방제정 등 가용세력을 현장으로 급파하고 인근 민간어선에 구조 협조를 요청했다.

 

한편, A호의 승선원 5명은 인근 민간해양구조선에 의해 전원 구조됐으며, A호는 선주가 섭외한 크레인이 현장에 도착하는 대로 이초작업을 실시할 예정이다.

목포해경 관계자는 “선박 운항 시 해상 지형지물 및 물때를 잘 파악해 저수심, 암초 등의 위험요소로부터 해양사고를 대비해야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