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7 (수)

  • 흐림동두천 24.8℃
  • 백령도 24.5℃
  • 흐림강릉 29.9℃
  • 서울 26.7℃
  • 인천 25.3℃
  • 구름많음대전 29.4℃
  • 구름많음대구 31.2℃
  • 구름많음울산 29.5℃
  • 흐림광주 27.2℃
  • 구름조금부산 28.3℃
  • 구름많음고창 ℃
  • 흐림제주 35.1℃
  • 흐림강화 24.7℃
  • 흐림보은 28.6℃
  • 흐림금산 29.5℃
  • 흐림강진군 30.3℃
  • 흐림경주시 30.0℃
  • 구름많음거제 26.5℃
기상청 제공

인천공항공사, 설 명절 맞아 전통문화행사 개최 및 현장점검 진행

 

【우리일보 왕조위 기자】 | 인천국제공항공사가 설 연휴를 앞둔 8일 설 명절 특별 전통문화행사를 개최하고 설 연휴 기간 안전하고 편리한 공항운영을 위해 현장점검 및 여객 안내 캠페인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우선 이날 공사는 한국문화재재단과 함께 인천공항 제1여객터미널 중앙 밀레니엄홀에서 설명절 특별행사 ‘2024 청룡의 해, 설날 날아龍’을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설 연휴를 맞아 내·외국인등 인천공항을 찾는 이용객에게 우리나라의 전통 세시풍속을 알리며 한 해에 좋은 일과 좋은 기운이 가득하기를 바라는 마음을 담아 기획됐다.


이날 행사에서는 ‘청룡의 해’를 주제로 태평무, 사물놀이, 부채춤 등 한국 고유의 전통문화공연을 선보였으며, 떡메치기, 윷놀이, 제기차기 등 전통 민속놀이와 미니 족자 만들기, 청룡 타투 무료체험행사 등을 진행해 내‧외국인 여행객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특히 떡메치기 체험행사에는 인천국제공항공사 이학재 사장, 용띠 직원인 공사 김은강 대리, 공사에서 파견근무 중인 스키폴 공항 소속 Gijs Konink(하이스 코닉), 한국문화재재단 임재주 사업이사가 참여해 2024년 인천공항의 풍요와 번영을 기원했다. 


이에 앞서 공사 이학재 사장과 경영진은 출국장 등 여객 이동 동선상의 주요현장을 살피며 설 연휴기간 공항운영 상에 미비점은 없는지 점검하고 여객 대상 안내 캠페인도 진행했다.


공사 이학재 사장은 인천공항 제1여객터미널 3층에 마련된 스마트패스 홍보부스에서 여객들을 대상으로 스마트패스 이용법을 안내했으며, 연휴기간 빠른 출입국을 위해 스마트패스를 포함한 인천공항의 다양한 스마트 서비스를 이용해 주실 것을 당부했다.


이후 이학재 사장은 제1여객터미널 3층 중앙에 위치한 안내데스크에서 여객들을 응대하며 공항이용 정보 등을 안내하였다.
지난해 7월에 도입된 스마트패스는 사전 등록한 안면인식 정보를 통해 출국절차를 빠르게 진행할 수 있는 첨단 서비스로, 스마트패스를 이용하면 출국시 전용라인을 이용할 수 있어 편리하다. 


인천국제공항공사 이학재 사장은 “이번 설 연휴기간 코로나19 팬데믹 이전 수준의 많은 여객이 인천공항을 이용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안전하고 편리한 무결점 공항운영을 바탕으로 다양한 문화공연을 진행해 여객들에게 인천공항만의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공사는 이번 설연휴 특별대책기간(2.8~12) 중 2019년(20만 2,085명)의 96.7% 수준인 일평균 19만 5,384명(총 여객 97만 6,922명)의 여객이 인천공항을 이용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으며, 해당기간 출입국장 운영 확대, 안내인력 추가배치, 대중교통 확대 등 특별교통대책을 시행해 여객 편의 제고에 만전을 기한다는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