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5 (토)

  • 구름많음동두천 20.0℃
  • 구름많음백령도 19.8℃
  • 흐림강릉 23.0℃
  • 흐림서울 22.0℃
  • 구름많음인천 21.4℃
  • 구름많음대전 22.6℃
  • 맑음대구 24.4℃
  • 연무울산 23.9℃
  • 구름많음광주 23.3℃
  • 구름조금부산 24.3℃
  • 구름많음고창 21.7℃
  • 구름많음제주 22.5℃
  • 구름많음강화 20.7℃
  • 구름많음보은 20.7℃
  • 구름많음금산 21.7℃
  • 구름많음강진군 21.9℃
  • 맑음경주시 22.5℃
  • 맑음거제 22.5℃
기상청 제공

한·미동맹 70주년 특별사진전,인천에서 국내 순회전 개최

 

【우리일보 구광회 기자】 | 행정안전부 국가기록원은 한미 양국 간 교류와 협력의 역사를 주요 사진으로 돌아보고, 양국의 우호를 증진하기 위해 "70년의 동행, 같이 갑시다(We Go Together)"를 주제로 국내 순회전시를 진행하고 있다.


올해는 한미상호방위조약을 체결(1953년 10월 1일)한 지 70년이 되는 해로, 이를 기념하기 위한 특별사진전이 인천시청 로비에서 개최하고 있다.


인천은 한미동맹이 시작된 유서 깊은 곳으로 1882년 조선과 미국 간의 조미수호통상조약이 체결된 장소이다. 또한 6‧25전쟁 당시 대한민국 국군과 유엔군이 불리하던 전세를 역전시킨 인천상륙작전이 전개된 의미 있는 장소이기도 하다. 


이번 전시는 지난 9월 대전, 부산에 이어 개최되는 사진전이며, 2일 인천시청에서 개막행사가 진행됐다.

 


이번 특별사진전에는 6·25전쟁 당시 인천의 모습과 한미 양국이 전쟁을 거쳐 고난과 역경을 딛고, 군사동맹에서 경제·군사·문화 등 다방면에서 포괄적인 글로벌 동맹으로 성장해 온 모습을 80여 점의 사진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먼저, 우리나라의 방위를 위해 외국과 맺은 최초이자 유일한 군사동맹인 한미상호방위조약의 체결 과정이 사진과 영상으로 공개되고, 재건을 통해 현재의 경제 강국으로 발돋움하는 과정도 인천 판유리공장의 준공식 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하병필 국가기록원장은 “한·미가 함께 만들어낸 성장과 협력의 역사를 우리 국민이 되새기는 소중한 시간이 되길 바라며, 6·25전쟁의 중요한 분기점이었던 인천 지역주민의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70년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