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6 (일)

  • 구름많음동두천 18.2℃
  • 안개백령도 13.9℃
  • 구름많음강릉 16.7℃
  • 구름많음서울 20.3℃
  • 구름많음인천 18.3℃
  • 구름많음대전 19.3℃
  • 흐림대구 18.1℃
  • 구름많음울산 16.1℃
  • 구름조금광주 20.7℃
  • 구름많음부산 17.1℃
  • 맑음고창 ℃
  • 맑음제주 19.5℃
  • 구름많음강화 16.8℃
  • 구름많음보은 19.5℃
  • 구름많음금산 15.8℃
  • 구름많음강진군 19.5℃
  • 흐림경주시 16.9℃
  • 구름많음거제 16.9℃
기상청 제공

인천바다서 봉사단 구슬땀… 해양 쓰레기 3톤 수거

 

【우리일보 홍지수 기자】 인천의 해양 쓰레기를 수거하고 인천시민에게 플라스틱 사용 줄이기 동참을 독려하는 시간이 마련됐다.

 

신천지자원봉사단 서인천지부(지부장 박수성· 이하 서인천지부)가 이날 인천 중구 해병대 전우회(회장 이덕희)와 협력, 연안부두 인근 해역에서 해양 쓰레기 총 3톤을 수거했다.

 

전우회원들과 서인천지부 회원들은 150마력 선외기를 이용해 인천의 해안지대와 부두 등을 찾아가며 폐플라스틱 용기, 부표, 밧줄 등을 수거했다.

 

 

또 쓰레기 수거에 앞서 서인천지부 회원들은 중구 월미도 문화의거리에서 어린이들이 그린 26점 환경보호 관련 그림을 전시했다. 이를 통해 인천 시민에게 플라스틱 사용 줄이기의 중요성과 환경 보호 동참의 필요성을 알렸다.

 

그림을 감상한 인천시민 김현수(65·남) 씨는 “우리가 평소 이렇게 많은 쓰레기를 배출하면서 생활하는지 미처 몰랐다”며 “1회용 플라스틱 사용을 일상생활에서 줄여나가야겠는 생각이 든다”고 호응했다.

 

해병대전우회 이덕희 회장은 “(서인천지부 회원들이)열정을 갖고 사회에 봉사하는 것을 지켜보면서 동참을 결정하게 됐다”며 “내가 사는 지역의 바다를 깨끗하게 만드는 뜻깊은 시간이 생겨 기쁘다. 앞으로도 지역사회를 위한 다양한 활동에 동참하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