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2 (수)

  • 맑음동두천 30.6℃
  • 흐림백령도 21.3℃
  • 맑음강릉 34.6℃
  • 맑음서울 31.5℃
  • 맑음인천 26.9℃
  • 맑음대전 31.9℃
  • 맑음대구 32.2℃
  • 맑음울산 29.4℃
  • 맑음광주 31.8℃
  • 맑음부산 26.1℃
  • 맑음고창 31.4℃
  • 흐림제주 23.2℃
  • 구름조금강화 26.2℃
  • 맑음보은 31.1℃
  • 맑음금산 30.9℃
  • 구름많음강진군 29.1℃
  • 맑음경주시 34.3℃
  • 구름조금거제 28.1℃
기상청 제공

초여름 밤의 근대문화 산책 ‘2024 1차 인천 개항장 문화유산 야행’ 성료

다채롭고 새로운 프로그램 운영으로 인천 개항장 문화유산의 매력 발산 - 

 

【우리일보 김동하 기자】 | 인천 개항장 문화지구 일원에서 지난 8일부터 9일 열린 올해 첫 ‘인천 개항장 문화유산 야행’이 양일간 총 8만여 명의 관람객을 맞이하며, 대한민국 대표 야간 체험형 축제로서의 명성을 다시 한번 확인했다.

 

 올해 9회째 맞이한 ‘2024 인천 개항장 문화유산 야행’은 인천 중구와 국가유산청이 주최하고, 인천시가 후원하며, 인천관광공사가 주관했다.

 

 개항장을 중심으로 야경(夜景), 야로(夜路), 야사(夜史), 야화(夜畵), 야설(夜說), 야시(夜市), 야식(夜食), 야숙(夜宿) 등 8야(夜)를 주제로 남녀노소 누구나 좋아할 만한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선보였다.

 

 특히 지역예술인들의 자발적 참여로 개최하는 ‘야행 프린지(Fringe)’와 더불어, 개항장 주민을 소개하는 사진 전시회 ‘개항장 사람들’을 신규로 선보이며 열렬한 관심을 얻었다.

 

 또한 지역 상인과 공방의 적극적인 참여로 플리마켓, 야시장 먹거리 등을 운영하며 모범적인 ‘지역 상생 축제’로 긍정적인 평가를 받았다.

 

 아울러 외국인 관광객을 대상으로 ‘케이(K)-컬쳐 오색체험 관광상품’과 개항장의 문화와 역사를 이해할 수 있는 ‘외국인 도보 탐방’을 새롭게 운영해 개항장 관광객 다변화의 초석을 다졌다.

 

 문화유산 줍깅(환경정화 활동), 에코프렌즈(대중교통 이용), 에코스테이션(재활용품 활용 작품활동) 등 개항장 문화유산 야행만의 다양한 친환경 프로그램도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이 밖에 △중구청 문화유산 라이팅쇼, △인천이(e)지(App) 스탬프투어, △개항장 패션쇼, △사색의 거리, △야행 신문 발간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축제를 더욱 풍성하게 만들었다.

 

 김정헌 구청장은 “근대문화의 정취를 느낄 수 있는 인천 개항장 문화유산 야행에 대한 높은 관심을 확인할 수 있었던 시간”이라며 “올 10월 열릴 야행도 성공적으로 진행될 수 있도록 준비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2024 인천 개항장 문화유산 야행’은 오는 가을 10월 19~20일에 한 차례 더 개최될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인천 개항장 문화유산 야행 누리집(www.culturenight.co.kr) 또는 인스타그램(www.instagram.com/incheon_culturenight) 에서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