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6 (일)

  • 흐림동두천 22.1℃
  • 흐림백령도 15.5℃
  • 흐림강릉 19.1℃
  • 흐림서울 23.5℃
  • 흐림인천 21.1℃
  • 구름많음대전 25.0℃
  • 흐림대구 23.2℃
  • 구름많음울산 22.8℃
  • 흐림광주 22.3℃
  • 흐림부산 21.5℃
  • 흐림고창 ℃
  • 구름많음제주 24.6℃
  • 흐림강화 19.9℃
  • 구름많음보은 22.6℃
  • 구름많음금산 25.4℃
  • 구름많음강진군 23.8℃
  • 구름많음경주시 25.0℃
  • 흐림거제 21.4℃
기상청 제공

"산동의 핸드메이드" 교류 전시 한국 인천관 개관

 

【우리일보 문소라 기자】 | "산동의 핸드메이드"가 국제 무대로 나아가고 중화전통문화의 영향력을 확대하기 위해, 산동성 선진부의 지도하에, 웨이하이시 선전부의 조직 아래, 한국 시간으로 4월 15일 오후2시 인천 송도 포스코타워 웨이하이관에서 "산동의 핸드메이드"가 한국 인천·웨이하이관에서 성황리에 개막했다. 이번 교류전시주간 행사는 15일부터 20일까지 진행된다.

 

이번 행사에 중국 산동성 선전부  부장 백옥강,산동성 대외우호협회 채선금 회장, 산동성 문화관광청청장이자 산동성 문화재청장 왕레이 국장,산둥 사회과학원 원홍영 원장,산동성 선전부 장동해 부부장,산동성정부 신문판공실 손응탁 부주임,산둥출판그룹 장지화 회장, 웨이하이시 상임위원이자 선전부장 서걸,  한국측 전 부총리 황우여, 인천시의회의장 이봉락,인천글로벌비즈니스협력단장 윤현모, 인천광광공사 사장 백현, 포스코 이상훈 부사장,아주뉴스코퍼레이션 앙규현 사장 등 내외빈 2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산동의 핸드메이드" 교류전시주간 행사를 개최됐다.

 


이번 행사에 인천시의회 이봉락 의장의 환영사에 산동수조는 중국 산둥 지루이 문화를 계승발전시킨 우수한 대표주자로 이번 교류전시주간을 통한 양측의 문화교류가 이루어지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산둥성 당 백옥강 부장이 축사에 산둥성과 한국은 지정학적 근접성,인맥,문맥상통,상호존중,상호배움,상호호례를 가지고 있다. 유가 문화도 우리 두 지역의 우호 교류의 한 다리이다. 이번 행사의 메인 비주얼 디자인도 "논어"의 요소가 녹여 있다며 백 위원은 '멀리서 친구가 오면,기쁘지 아니한가,"란 말로 감사인사를 했다. 

 


산둥성 신문판공실 손응탁 부주임과 인천관광공사 백현 사장이 니산책방 개관을 위한 현판식이 이어졌다.  

 

산둥 "핸드메이드 한국 인천관 개관에 산둥성 장동해 부부장과 인천국제비지니스 윤현모 센터장이 현판식을 가졌다. 


이어 "핸드메이드 인 산둥,한국 교류전시 위크" 개막 세레머니에 백옥강 위원과 중국 관계자들, 황우여 전 부총리,이봉락 인천시의장,윤현모 인천국제비즈니스 협력단이 핸드메이드 세레머니를 가지고 참가자들이 전시실을 둘러보며 작품들을 감상하는 시간을 가졌다.  

 


인천·웨이하이관의 전시 플랫폼을 기반으로, 이번 교류전시활동에는 산동성 16개 지역에서 총 200종, 400여 개의 제품이 전시된다. 전시품에는 지평부 유리, 위팡 비행기, 청도 조각, 웨이하이 주석 등 16개 지역이 가진 독특한 특색을 가진 핸드메이드 제품과 "산동의 핸드메이드·우수 100"의 우수한 대표 제품이 포함됐다. 명확한 전시 흐름과 다채로운 핸드메이드 제품을 통해, 산동성 핸드메이드 산업의 융합 발전의 새로운 형태를 충분히 보여주며 홍보에 힘을 쏟고 있다.


산둥성 관계자는 이번  "산동의 핸드메이드" 한국 교류전시주간이 종료된 후에는 산동성 전체 16개 지역의 전시품을 종합 수집 정리해 인천시에 "산동의 핸드메이드" 한국관을 상설로 구축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세계에 제노문화를 전파하고 산동 이야기를 전했다. "산동의 핸드메이드"가 세계로 나아가는 새로운 길을 열어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이번행사를 지지해준 한중경제문화교류센터,한중문화협회 인천지회,한중다문화교류협회,한중미술협회,대한기자협가 지지를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