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6 (월)

  • 맑음동두천 -1.7℃
  • 맑음백령도 2.1℃
  • 맑음강릉 0.2℃
  • 맑음서울 0.8℃
  • 맑음인천 1.0℃
  • 맑음대전 0.8℃
  • 흐림대구 4.0℃
  • 맑음울산 3.2℃
  • 맑음광주 2.7℃
  • 맑음부산 4.4℃
  • 맑음고창 1.1℃
  • 흐림제주 6.3℃
  • 맑음강화 -1.3℃
  • 맑음보은 0.6℃
  • 맑음금산 1.0℃
  • 맑음강진군 3.2℃
  • 흐림경주시 4.0℃
  • 맑음거제 4.2℃
기상청 제공

인천 동구, 동인천역·도원역 내 여성안심 무인택배함 설치

 

【우리일보 김선근 기자】 | 인천 동구가 여성 1인 가구의 안전을 위하여 동인천역과 도원역 역사 안에 여성 안심 무인택배함을 설치해 운영한다고 8일 밝혔다. 구는 지난달 한국철도공사와 임대차 계약을 체결해 2곳 역사 내에 무인택배함을 설치했다.

 

무인택배함 이전은 여성 1인 가구 증가와 다가구 주택 밀집 정도 등을 고려하여 설치됐다. 이용률이 저조한 곳에 설치된 택배함이 역사 내 이전 대상이 됐다. 역사는 사람들이 늦은 시간까지 많이 이용해 여성이 안심하고 택배를 수령할 수 있다. 또 접근성도 높다.

 

무인택배함 이용자는 택배 수령지를 무인택배함 주소로 기재하면 된다. 배송기사가 물품을 택배함에 보관하고 수령자에게 보관함 인증 번호를 문자로 보낸다. 물품 보관기간은 48시간이며, 초과 시 24시간마다 1천원의 이용료가 부과된다. 

 

김찬진 동구청장은 “유동 인구와 실수요자가 많은 동인천·도원역 내 여성안심 무인택배함 설치를 통해 주민들의 편의를 높이고 택배기사 사칭 범죄 예방 및 안전한 주거환경을 조성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지역내 여성분들이 안심하고 무인택배함 서비스를 많이 이용해 주길 바란다”라고 말했다.